기사 메일전송
서울시, 코로나 대응인력 위한 `마음충전소` 운영…심리상담·안마 등 - 시, 현장 대응인력 심리지원서비스 확대 25개구 응원 캠페인 - 안마, 힐링콘서트 등 소진관리 힐링프로그램, 심리검사·집중심리상담 제공
  • 기사등록 2021-09-15 13:36:12
기사수정

서울시는 코로나19 대응인력의 스트레스 완화를 위해 심리검사 및 집중 심리상담 서비스를 제공하는 `마음충전소`를 운영하고, 맞춤형 `비대면 심리지원` 등을 확대 실시한다.

서울시는 코로나19 대응인력의 스트레스 완화를 위해 현장을 찾아가 응원 캠페인 `힘내요 버스`, 안마, 힐링콘서트 등 소진관리 프로그램, 심리검사 및 집중 심리상담 서비스를 제공하는 ‘마음충전소’를 운영하고, 맞춤형 `비대면 심리지원`도 확대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지쳐있을 대응인력의 정신건강을 위해 지난 8월 25개구 보건소와 코로나19 대응인력에 대한 심층인터뷰를 실시했다. 현장의견을 청취한 결과를 반영, 25개구를 찾아가는 `힘내요 버스` 응원 캠페인을 포함한 `마음충전소` 운영 등 심리지원사업을 추진한다.

 

대응인력 심리지원을 위한 찾아가는 ‘마음충전소’는 14일 동대문구를 시작으로 25개구를 순회하며 대응인력에게 다과를 제공하고, 응원메시지를 전달한다.

 

더불어, 서울시 `손끝 채움 희망프로젝트`와 연계해 안마, 네일아트 특강, 명상 등 힐링프로그램을 지원한다. 심리검사와 집중심리상담을 받을 수 있도록 심리지원서비스도 추진한다.

 

이와 함께, 현장 참여가 어려운 인력을 위해 온라인 비대면 힐링콘서트, 명상 프로그램 등도 운영한다. 소진관리 프로그램으로 존스홉킨스 지나영교수의 ‘스트레스 관리와 자기돌봄 비법’ 등을 ‘힐링 콘서트’에서는 가수 미미시스터즈와 옥상달빛이 특별 출연해 대응인력들을 응원할 예정이다.

 

또한, 심리지원 키트 배포, 소마움직임 명상 프로그램, 긍정심리회복 프로그램, 치유요가 등을 준비해 자치구 실정에 맞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코로나19 대응인력 심리지원 프로그램은 서울시정신건강복지센터, 서울시자살예방센터, 기초정신건강복지센터와 공동으로 이뤄지며, 국가트라우마센터 등 외부기관 연계해 진행할 예정이다.

 

시는 이번 대응인력 심층인터뷰 결과를 바탕으로 대응인력의 정밀한 정신건강수준 파악을 위해 `코로나19 대응인력 대상 정신건강 실태조사`를 실시한다. 9월 중순까지 불안, 우울, 코로나19에 대한 두려움, 업무관련 스트레스, 소진 관리 및 필요한 서비스 등을 조사해 향후 지속적인 심리지원 계획에 반영할 계획이다.

 

박유미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코로나19 대응 최일선에서 1년 9개월간 애써 주신 모든 대응인력에게 깊은 감사를 전한다"며 "서울시는 현장에서 지친 몸과 마음을 잠시나마 쉴 수 있는 심리지원서비스를 제공하고 앞으로도 업무 환경개선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9-15 13:36:12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