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환경부, `탄소중립 생활 실천 안내서` 발간 - 에너지, 소비, 수송, 자원순환, 흡수원 등 5대 분야 실천 수칙 구성 - 실천 방법, 온실가스 감축 효과 및 관련 사례, 정부지원제도 등 수록
  • 기사등록 2021-08-04 14:14:19
기사수정

환경부는 탄소중립 사회로의 전환을 위해 생활 속 온실가스 줄이기에 대한 구체적인 실행정보를 담은 `탄소중립 생활 실천 안내서`를 5일 발간한다고 밝혔다.

 

탄소중립 생활 실천 안내서 표지 (이미지=환경부)

이번 안내서는 국민들이 온실가스 저감 실천에 대한 필요성을 공감하고, 쉽게 따라할 수 있도록 구체적인 수칙을 제시하고, 이행 방법을 알려준다.

 

국내외 사례 조사 결과를 토대로, 지난 3월 `국민생각함`을 통해 실시한 생활 속 온실가스 줄이기 실천 설문조사 결과와 전문가 자문 등을 토대로 개발됐다.

 

최종적으로 탄소중립 청년 응원단, 시민단체, 지자체, 교육청, 관계부처 등의 의견수렴을 거쳐 81개 수칙과 시설개선 등의 부록 내용을 담았다.

 

안내서는 가정편, 학교편, 기업편 등 3개 부문별로 실천 주체를 나눠 탄소중립 정책과 연계하여 ▲에너지 ▲소비 ▲수송 ▲자원순환 ▲흡수원 등 5대 분야에서 실천할 수 있는 수칙으로 구성됐다.

 

`가정편`은 개인과 가정에서의 생활 실천수칙이 중심이며, `학교편`에서는 실천을 위한 교육 요소를 담았다. `기업편`에는 지속가능경영, 사회적 책임과 연계할 수 있는 공익활동 요소를 포함했다.

 

공통적으로는 실천 방법, 온실가스 감축 효과 및 관련 사례, 정부지원제도 등 생활 실천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정보도 수록했다.

 

특히, 인식과 행동 개선뿐만 아니라 적극적인 친환경 시설 개선을 통해 더 많은 온실가스를 저감할 수 있도록 `시설 개선` 부문을 부록으로 추가했다.

 

건물에서 사용하는 에너지량을 근복적으로 줄이는 제로에너지빌딩의 주요 요소에 대한 설명과 함께 주택, 사무공간, 건물의 물리적인 시설 개선에 참고할 수 있는 내용 중심으로 이루어졌다.

 

안내서는 중앙부처, 지자체, 기업, 학교 등에 책자 형태로 배포되며, 환경부 홈페이지에서도 누구나 내려받아 볼 수 있다.

 

환경부는 안내서 보급·확산을 위해 학교, 기업 등 주체별 설명회와 실천 협약식, `탄소중립 전용 누리집` 등 온라인을 활용한 홍보를 추진하고, 실천 우수사례도 찾아내 적극적으로 알릴 계획이다.

 

이병화 환경부 기후변화정책관은 "탄소중립 사회로의 대전환을 위해서는 온실가스 줄이기 실천이 개인을 넘어 기업과 학교 등 모든 사회 주체로 확산되는 것이 중요하다"며, "탄소중립 생활 실천 안내서가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8-04 14:14:19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