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방송

HOME > 교계뉴스 > 교계뉴스

한기총. 2020 성탄절 메시지

- 하나님의 은혜와 평강이 늘 함께 하시기를

편집국|2020-12-21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 대표회장(직무대행) 김현성 변호사. 

2020년 성탄절 메시지

“지극히 높은 곳에서는 하나님께 영광이요 땅에서는 하나님이 기뻐하신 사람들 중에 평화로다”(눅2:14)

거룩한 성탄을 맞아 온 인류의 빛과 소망이 되시는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사랑이 한국교회와 성도들, 이웃과 국민들, 나아가 해외동포들과 온 세계시민 위에 충만하기를 바라며, 하나님의 은혜와 평강이 늘 함께 하시기를 기도합니다. 아울러 북한 곳곳에도 복음이 전파되고, 자유롭게 예배하는 날이 속히 오기를 간절히 소망합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오심은 어두움과 죄악 가운데 사로잡힌 우리를 내버려두지 않으시고 구원하고자 하시는 하나님의 사랑입니다. 인간이 하나님의 말씀을 버리고 죄를 행하여 멀어졌지만, 포기하지 않으시고 끝까지 다가와 죄를 씻어주심으로 말미암아 우리는 새로운 생명을 얻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온 삶을 통하여, 생명까지 내어주신 십자가를 통하여 우리는 하나님의 사랑을 보았고 알게 되었습니다. 죄를 지었음에도 불구하고 정죄하지 않으시고 용서하시는 사랑의 깊은 세계를 경험하였습니다.

2020년, 많은 이들이 코로나19로 인하여 고통 받고, 신음하며 괴로워하고 있습니다. 누구보다 앞장서서 국민들의 건강과 나라의 안위를 위해 기도해야 할 교회가 코로나 확산의 원인 중의 하나로 지목된 것은 회개하고 반성해야 할 부분입니다. 한국 기독교와 교회는 더 높은 삶의 기준과 바른 방향성을 가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입니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헌신하는 방역 당국과 의료진들, 협력하는 모든 분들과 병으로 고난을 당하며, 이로 인해 아픔과 슬픔이 있는 모든 분들과 가정 위에 하나님의 위로하심이 함께 하시기를 기도합니다. 사회적 거리두기 등의 방역지침을 잘 준수하여 코로나19의 종식을 위해 모두가 협력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정부는 코로나 백신 접종이 빠른 시일 내에 실시될 수 있도록 역량을 모아 주시기를 요청합니다. 칠흑 같은 어둠의 터널을 지나는 것 같지만 결코 우리를 어려움 가운데 내버려두지 않으실 것입니다.

흑암을 끊고 예수 그리스도께서는 이 땅에 오셨습니다. 비록 양을 치던 목자들과 별을 보고 찾아온 동방의 박사들만 알았지만, 죽음을 이기는 생명의 길은 열렸고 진리의 빛은 밝게 비치기 시작했습니다. 예수 그리스도로부터 시작된 생명의 역사는 우리 안에도 있습니다. 지금의 어려움과 죽음의 공포도 우리를 삼킬 수 없고, 오히려 이를 넘어 더 큰 생명의 역사로 일어날 것입니다.

예수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위해 나신 기쁘고 복된 날, 이 기쁜 소식을 만방에 전하며 하나님께 감사로 영광 돌립시다. 할렐루야.

2020년 12월 25일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직무대행) 변호사 김현성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cbntv.tv/atc/view.asp?P_Index=6762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ktv91@hanmail.net)

기독교방송 기자

[편집국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cbntv.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