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방송

HOME > 교계뉴스 > 교계뉴스

세기총. 해외 동포에게 비말차단용 마스크 10만장 보낸다

편집국|2020-06-09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 대표회장 조일래 목사. 

사단법인 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이하 세기총, 대표회장 조일래 목사, 사무총장 신광수 목사)는 코로나19로 인하여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해외동포들에게 비말차단용 마스크 및 손소독제와 방염복 등을 보내기로 하였다.

1차로 마스크 10만장을 목표로 하는데 이 운동에 동참하는 방법은 세기총 사무처로 비말차단용 마스크를 보내주거나 마스크 구입비용에 해당하는 금액(1매:500원 기준)을 후원하면 되는데 후원계좌는 신한은행 100-032-944844 (예금주:(사)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 이며, 마스크, 손소독제, 방염복등의 물품은 (우편번호:03129) 서울시 종로구 김상옥로 30, 904호 (연지동, 한국기독교연합회관) 으로 보내면 된다.

이와 관련하여 세기총은 지난 5월 15일에 열렸던 세기총 제8차 총회시 총회 대의원들의 등록비를 해외 동포 마스크 구입을 위해 준비해 놓은바 있으며, 세기총 직원들은 3월과 4월의 급여 30%를 대구지역 선교단체에 전달하기도 하였다.

세기총은 전 세계 750만 디아스포라(해외동포)와 함께 하는 단체로서 코로나19로 인해 각 국의 동포들이 겪는 고충을 해외에 파송된 선교사들을 통하여 전해 듣고 있기에 세기총은 작은 마음이라도 전달하므로 해외동포들에게 힘과 용기를 주고자 하는 것이다.

특히 해외동포들이 많이 거주하고 있는 나라에서 코로나19가 계속적으로 확산되어 가는 소식을 접하면서 이를 위해 모든 세기총 가족들에게 하나님의 도우심을 구하는 기도를 요청드린다. 한국은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피해를 입었고 현재도 확진자가 계속 나오고 있지만 전 세계가 방역을 모범적으로 잘 하고 있다고 인정하는 국가가 되었다. 마스크생산과 그 밖의 방역기술도 발전 확대되고 있으며 마스크도 자유롭게 구입할 수 있는 상황이 되었다.

이에 세기총의 국내외 모든 가족들은 주님의 사랑을 실천하고자 마스크 10만장 및 손소독제와 방염복 등을 해외 동포들에게 보내는 일에 교회(단체) 및 개인의 후원을 진심으로 요청 드린다.

▲ 마스크를 착용하고 진행된 세기총 제8차 정기총회 사진 (2020. 5. 15.)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cbntv.tv/atc/view.asp?P_Index=5935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ktv91@hanmail.net)

기독교방송 기자

[편집국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cbntv.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