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방송

HOME > 교계뉴스 > 교계뉴스

한기부. 증경대표회장들 한국교회 회복 위해 나섰다

- 송일현 이사장 “새벽기도 운동 전개하며 재부흥 위해 힘쓸 것”

편집국|2020-06-05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코로나19 바이러스 사태로 어려워진 한국교회를 위해 한국기독교부흥협의회(이사장 송일현 목사, 이하 한기부) 증경대표회장들이 나섰다.

한기부 증경회(대표회장 엄정묵 목사)는 3일 서울 강동구 보라성교회(담임목사 송일현)에서 한국교회 예배회복과 새벽기도운동을 위한 준비 모임을 갖고 함께 예배를 드리며 마음과 뜻을 모았다.

이날 송일현 목사는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우리 사회와 경제가 큰 타격을 입고 또한 교회까지 그 여파가 상당했다. 특히 교회에서 예배가 중단되는 초유의 일이 벌어져 큰 타격을 입었다”면서 “이제 회복을 위해 기독교인들이 힘을 모아야 한다. 이 일에 한기부 증경대표회장들이 앞장서겠다. 또한 새벽기도 운동을 전개해 다시 한국교회가 영적으로 불타오르게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예배는 엄정묵 목사의 인도로 시작됐고 심원보 목사의 기도, 김조 목사의 성경봉독, 성두현 목사와 정순자 목사의 특송에 이어 장대영 목사가 말씀을 전했다.

장 목사는 ‘새벽에 도우시는 하나님’이라는 제목의 말씀을 통해 한국교회가 새벽기도의 영성으로 일어서며 복음의 능력을 증거하길 강조했다.

설교 후 장희열 목사와 이옥화 목사는 축사를 통해 한기부 회원들이 한국교회 회복의 주축이 되길 당부했고, 예배는 이용규 목사의 축도로 마무리됐다.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cbntv.tv/atc/view.asp?P_Index=5919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ktv91@hanmail.net)

기독교방송 기자

[편집국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cbntv.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