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방송

HOME > 교계뉴스 > 교계뉴스

재경영남교직자협의회. 31회 총회 권순웅 목사 대표회장 추대

- 중부지역의 영남 출신 목사·장로에게 회원 자격 주기로

편집국|2020-05-29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 이석우 이임회장이 권순웅(좌측) 신임회장에게 취임패를 전달하고 있다. 

재경영남교직자협의회는 5월 28일 주다산교회에서 제31회 정기총회를 열고 상임회장 권순웅 목사를 대표회장으로 선임했다. 또한 전임 이석우 대표회장을 명예회장으로 추대했으며, 이종석 목사와 이종득 장로를 상임회장으로 선출했다.

코로나19 여파 속에서도 서울과 수도권의 영남 출신 목회자와 장로 120여 명이 정기총회에 참석했다. 특히 총회장 김종준 목사와 부총회장 소강석 목사, 증경총회장 김선규 목사 등 교단의 지도자들이 대거 참석했다. 오정호(중부지역노회협의회장) 김오용(서울지역노회협의회장) 김철중(서북지역노회협의회장) 전승덕(전국영남교직자협 회장) 목사 등 각 지역의 대표들도 권순웅 목사의 대표회장 취임을 축하했다.

총회는 회의 결과 회칙이 개정돼 중부지역에 있는 영남 출신 목사와 장로에게도 회원 자격을 주기로 했다. 또한 대표회장은 총회 총대 및 목사여야 한다는 조건을 삽입했으며 상임회장 역시 총회 총대여야 할 수 있도록 했다.

이외에도 상임총무 2인(목사, 장로)의 임기는 1년으로 하되 1회에 한해 연임할 수 있게 했고 정기총회를 5월이 아닌 4월에 개최하는 것으로 했으며 모든 회의의 성수는 참석회원으로 한다고 개정했다.

정기총회는 개회예배와 축하 시간, 총회 회무로 진행됐다. 예배는 이석우 목사 인도로 총회 부총회장 소강석 목사 설교와 총회장 김종준 목사 축도로 드렸다. 소 목사는 ‘주여 구하오니’란 제목으로 말씀을 전하며, 코로나19 이후 교회의 예배와 거룩성 회복을 강조했다. 또한 급변하는 시대와 사회 속에서 영남 출신 목회자와 장로들이 총회와 교회에 바른 길을 제시해 달라고 요청했다.

설교 후 참석자들은 총회와 총신대, 한국교회와 대한민국을 위해 기도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현국 정관영 목사와 문찬수 장훈길 김성오 장로가 특별기도를 드렸다. 이어 교단과 지역 대표들이 등단해 권순웅 목사의 대표회장 취임을 축하했다.

축사한 김선규 증경총회장과 오정호 중부지역노회협의회장은 “권순웅 목사는 주다산교회를 개척해 바닥에서 부흥을 일궜다. 총회에서도 다음세대를 위해 애쓰면서 ‘다음세대 없이 미래도 총회도 없다’며 기독대안학교 사역을 펼쳤다. 총회와 교회의 미래를 준비할 수 있는 리더”라고 높이 평가했다. 초대 사무총장에 선출된 이은철 목사도 재경호남협의회장으로 참석해 축사했다. 특히 이 목사는 축하인사 후에 웃으면서 “여러 노회에서 사무총장 폐지 헌의를 올린다는 소식을 들었다. 그러지 말아 달라”고 요청하기도 했다.

대표회장 권순웅 목사는 “재경영남교직자협 대표회장으로 선임되어 영광이다. 하나님의 은혜로 목사가 되어 주다산교회를 개척하고 총회를 위해서 일했다. 형제가 연합하는 마음으로 재경영남교직자협을 섬기겠다. 코로나19 사태 속에서도 하나님께서 총회와 한국교회를 사랑하시는 것을 느낀다. 총회가 하나님의 뜻을 이뤄가도록 영남 목회자와 장로님들이 역할을 감당해야 한다"고 했다.

또한 권목사는 “나는 뼛속까지 영남인이다. “영남인이 하나 되는 일에 헌신하고자 한다. 나아가 회원들의 뜻을 받들어 총회의 발전을 위해 섬기는 역할을 감당하겠다. 또한 한국교회와 세계선교를 위한 일에 재경영남교직자회가 쓰임 받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신임원진은 다음과 같다. △명예회장 이석우 목사 △대표회장 권순웅 목사 △상임회장 이종석 목사, 이종득 장로 △상임부회장 맹일형 목사, 권영근 장로 △상임총무 이현국 목사, 이해중 장로 △서기 이종옥 목사 △부서기 이흥근 목사 △회록서기 박우동 목사 △회계 윤대규 장로 △부회계 김철인 장로 △감사 염천권 장로, 김명식 장로, 이병우 장로.

▲ 행사를 모두 마친후 단체좔영 하고 있다.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cbntv.tv/atc/view.asp?P_Index=5890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ktv91@hanmail.net)

기독교방송 기자

[편집국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cbntv.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