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방송

HOME > 교계뉴스 > 교계뉴스

(사)한국기독교원로목회자재단 제2대 이사장 신신묵 목사 취임

- 지속적인 원로목회자를 위한 사업에 앞장 설 것

편집국|2019-11-22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 취임식후 단체임원 기념촬영 모습. 

교단과 교파를 초월하여 원로가 된 여성목회자와 사모, 은퇴 목회자의 모임으로 이 땅에 복음의 중흥을 위하여 노력하고자 설립한 (사)한국기독교원로목회자재단은 11월 20일 10시 30분 기독교연합회관 3층에서 수요예배와 함께 많은 원로목회자들과 교계 원로들이 모인 가운데 신신묵 목사를 제2대 이사장으로 취임식을 가졌다.
 
한국기독교원로목회자재단이 사단법인 법인허가를 취득한 이래 첫 행사로 의미를 더하고 있다. 이제는 한국교회를 대표하는 원로목회자의 모임으로 원로목회자에 대한 복지와 후원을 확충하고 건강과 봉사활동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는 일에 앞장설 것이다.

그동안 법인 설립을 놓고 기도했던 원로목회자들의 응답이 이루어진 것이라는 기쁨을 감사와 찬양으로 드려지는 취임식이 됐다. 은퇴 후에 영적이나 물적으로 어려운 은퇴 목회자를 찾아 위로와 용기를 주는 단체를 만들고자 하는 모두의 바람이었다.
 
이날 이사장에 취임한 신신묵 목사는 취임사에서 “평생 목회의 현장에서 살아오신 주님의 동역자들과 함께 재단을 위해 남은 생애를 다하여 열심히 일하겠다”고 인사말을 전하고 “지속적인 원로목회자를 위한 사업에도 앞장 설 것”을 밝혔다.
 
초대 이사장 임원순 목사는 “이제는 명실상부한 한국교회의 원로에 대한 인식과 원로목회자의 염원인 원로목회자회관 건립까지 하나님의 섭리가 이루어질 것”이라고 축하의 메시지를 전했다.
 
취임식을 진행한 이주태 장로(한국기독교평신도총연합회 대표회장)는 “그동안 복음을 위해 일평생을 바친 원로목회자가 늘어나면서 발생하는 문제들에 대한 대안이 요구되고 있는 현실에서 재단의 법인설립과 이사장과 이사취임식은 매우 큰 의미가 있으며 원로목사님을 섬기는데 있어 큰 힘이 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복음이 이 땅에 들어온지 135년을 넘어서는 이 시기에 평생 복음의 증인으로 살아오신 원로목회자를 위한 앞날이 기대되고 있다.
 
(사)한국기독교원로목회자재단 이사 명단
강진문 목사, 김동권 목사, 김명혁 목사, 김윤기 목사, 김재용 목사, 김진호 목사, 문세광 목사, 박정근 목사, 송용필 목사, 이용규 목사, 지 덕 목사, 최병두 목사, 황수원 목사 (가나다순) 서기:한창영 목사, 회계:이홍규 목사, 상임이사:이주태 장로

실행위원회
실행위원장:문세광목사, 상임위원장:신동진목사, 임화영목사, 박장옥목사, 박재목목사, 김근배목사
총무:현광희목사, 부총무:조병완목사, 서기:김종화목사, 부서기:이명숙사모, 회계:이순덕목사, 부회계:이경애목사, 감사:오세영목사, 박상덕목사

실행위원회위원
김화자사모, 문무엘목사, 서태봉목사, 우종완목사, 장정국목사, 서운갑목사, 정귀례목사, 조재례목사, 사무총장:이준영목사, 기획위원장:문형봉장로, 홍보위원장:오형국국장.

▲ 초대이사장 임원순(우측) 목사가 신신묵 이사장에게 단기를 증여하고 있다. 

▲ 신신묵(좌측) 이사장에게 임명장을 증정후 기념촬영.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cbntv.tv/atc/view.asp?P_Index=5367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ktv91@hanmail.net)

기독교방송 기자

[편집국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cbntv.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