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방송

HOME > 교계뉴스 > 교계뉴스

세기총. “한반도 평화통일을 위한 자카르타 기도회”를 개최

- 제20차 인도네시아 기도회를 통해서 평화통일을 앞당긴다

편집국|2019-11-12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사단법인 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이하 세기총, 대표회장 최낙신목사, 사무총장 신광수목사)는 제 20차 통일기도회는 11월 3일(주일) 오후 3시에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 위치한 믿음교회에서 인도네시아 주요선교사들과 세기총 임원들이 모인 가운데 개최되었다.

세기총 사무총장 신광수목사의 사회로 진행된 기도회는 세기총 인도네시아 지부장 임명장을 안태룡목사에게 대표회장 최낙신목사가 전달하고, 기도회 준비위원장인 인도네시아 지부장 안태룡목사가 환영사를 하고, 대표회장 최낙신목사가 대회사를 하였다.

대표기도에 세기총 후원이사 최순덕목사, 성경봉독(삼하5:1~5)에 자카르타 믿음교회 이의덕목사, 특송에 최숙진사모, 세기총 법인이사장 고시영목사가 “다윗의지혜”라는 제목으로 설교하고, 헌금기도에 김용광목사, 특별기도를 "한반도의 비핵화와 평화통일을 위하여“ 세기총 후원이사 정병회장로가, ”인도네시아의 복음화와 한인교회들을 위하여“ 인도네시아 교민교회 김재봉목사가, "헐벗고 굶주리는 어려운 이웃들과 북한동포들을 위하여" 해피센터 최원금목사가, "3만 해외 선교사와 750만 재외동포들을 위하여" 인도네시아 에베소교회 박성오목사가 각각 인도했다.

이어 축사를 한목협 직전회장 이명호목사가, 감사장을 세기총 대표회장 최낙신목사가 기도회 준비위원장 안태룡목사에게 전달하였다. 사회자의 인사와 광고가 있은 후 “통일의 노래’를 다함께 손을 잡고 부른 후, 자카르타 믿음교회 이재정목사의 축도로 제20차 통일기도회 모든 순서를 마쳤다.

대표회장 최낙신 목사는 대회사에서 “전 세계에 750만 디아스포라가 흩어져 있는데, 이들 지역의 교회가, 목회자와 선교사들이 구심점 역할을 해서 교민들이 바르게 신앙생활 할 수 있는 여건과 환경을 조성하고 가교역할을 해서 세계에서 대한민국의 위상이 높아지고 세계복음화라는 큰 역사적 사명을 감당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고 전했으며,

고시영 목사는 설교에서 “조국 통일을 위해선 대통령의 역할이 중요하며, 통일왕국을 건설한 다윗의 정치적 지혜를 배울 필요가 있는데 현재 완전히 갈라져 있는 국민을 통합할 때 통일이 가능할것”이라고 하며 “측근 중심의 정치로는 통합을 이룰 수 없기에 지도자는 사울을 죽이지 않았던 다윗의 지혜를 염두에 두어야 한다.”고 전하면서 “그러기위해 우리는 다윗과 같은 지혜를 가진 대통령으로 나라의 안정과 통일을 이루고 이념을 초월해서 잘살 수 있는 나라를 만들도록 기도로 동참해야한다.”고 강조했다.

이명호 목사(한목협직전회장)는 축사에서 “우리가 함께 기도 할 때 주님께서 남북통일을 속히 이루어 주실 줄 믿는다. 나라가 혼란스럽고 어려운 때에 세기총의 기도회를 통해서 통일 대한민국을 앞당기고 더나아가 세계복음화에 크게 쓰임받게 될 것이다.”고 했다.

행사를 마친후 이어지는 일정가운데에 인도네시아 지부장 안태룡 선교사가 설립한 ‘하라빤인다’(아름다운 소망) 신학대학교에서 특강을 하고, 선교현장을 돌아보는 등의 일정을 가졌다.

한편 세기총 사무총장 신광수목사는 세기총의 평화통일기도회는 1월부터 미국 뉴저지, 샬롯 등지에서 계속된다고 말했다.

▲ 자카르타 신학교(1)에서 

▲ 자카르타 신학교(2)에서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cbntv.tv/atc/view.asp?P_Index=5353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ktv91@hanmail.net)

기독교방송 기자

[편집국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cbntv.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