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방송

HOME > 교계뉴스 > 교계뉴스

고신, 이인규·미주 세이연·정동수 이단성 연구키로

- 제 69회 총회, 9월 17일 천안 고려신학대학원 개최

편집국|2019-09-29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 예장고신 제 69회 총회가 지난 9월 17일부터 20일까지 천안 고려신학대학원에서 개최됐다(고신뉴스 제공)  

대한예수교장로회 고신(총회장 신수인 목사, 이하 고신총회) 제 69회 총회가 지난 9월 17일부터 20일까지 천안 고려신학대하원에서 개최됐다.

이번 총회에서 고신은 ‘미주 세이연’(세계한인기독교이단대책연합회 http://ikccah.org)과 인터넷 언론 ‘예레미야 이단 연구소’ 등에서 활동하고 있는 이인규 씨에 대해 이단성 조사를 1년간 이단대책위원회가 맡아 다음 총회에 보고하기로 결의했다.

대구동부노회장 김재만 목사가 발의한 미주 세이연 및 이인규 씨 관련 이단성 조사 건과 전라노회장 윤관석 목사가 청원한 미주 세이연 이단성 조사청원건, 전라노회장 윤관석 목사가 발의한 ‘이인규 씨 이단 규정’ 건은 합병하여 이단대책위원회가 맡아 1년간 연구한 후에 다음 총회 때 보고하기로 가결한 것이다.

또한 사랑침례교회 정동수 목사의 이단성에 대해서도 조사하기로 했다. 경기중부노회장 신동섭 목사가 청원한 사랑침례교회 정동수 목사의 이단성 연구 청원은 고려신학대학원 교수회가 맡아 1년간 연구한 후에 다음 총회에 보고하기로 결의했다.

한편, 고신 총회는 한기총에 대해서 이단 관련 여부를 조사하기로 했다. 경기북부노회장 최식 목사가 발의한 힌가총 이단 옹호 단체 규정 및 전광훈 대표회장 이단 옹호자 규정 청원 건을 이단대책위원회가 맡아 1년간 연구한 후 다음 총회 때 보고하기로 가결했다.

새물결플러스 출판사 김요한 목사의 저서 <지렁이의 기도> 관련된 이단성 연구 조사 청원에 대해서는 김요한 목사의 소속 교단인 합동 교단의 조사 결과를 지켜보기로 하고 1년 유예키로 했다. 복음학교 김용의 선교사 건에 대해서도 소속 교단인 합신 총회의 조사 결과를 지켜본 후 이단대책위원회가 연구하기로 했다.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cbntv.tv/atc/view.asp?P_Index=5269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ktv91@hanmail.net)

기독교방송 기자

[편집국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cbntv.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