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방송

HOME > 교계뉴스 > 교계뉴스

예장개혁총회. 2019 신년하례예배 드려

- “오직 전도하는 총회로 거듭나자”

편집국|2019-01-08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 개혁총회 신년하례예배에서 설교하는 총회장 김운복 목사 

‘오직 예수 그리스도, 하나님 나라, 성령충만의 언약을 붙잡고 세계를 살린 초대교회 본받아 전도하는 총회로 세계복음화에 매진합시다’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총회장 김운복 목사)가 7일 오전 11시 서울 예원교회(담임 정은주 목사)에서 1천여 총대가 참석한 가운데 신년하례예배를 드렸다.

총회장 김운복 목사는 신년하례예배를 통해 “하나님의 부르심에 먼저 장로교 신조 발판위에 천명, 소명, 사명을 확인하고 오직 예수 그리스도, 하나님 나라 성령충만 한 언약을 붙잡고 세계를 살린 역사적 사건인 마가다락방교회, 안디옥 교회 등 초대교회를 본받아 세계복음화에 매진하고 또한 한국교회의 분열을 치유하고 하나되는 일에 개혁총회가 밑거름이 되어 한국교회와 세계교회를 살립시다. 또한 복음으로 소외된 이웃과 전쟁난민, 탈북민, 다민족, 미자립교회를 적극돕겠습니다. 또 낸년 3.1절 100주년 기념사업을 추진하고, 청소년 동성애 문제와, 차별금지법 등에 적극 대처하겠습니다”라고 밝혔다.

이날 예배는 부총회장 정학채 목사의 사회로 개회되었다. 기도는 장로부총회장 최원택 장로. 성경봉독 서기 김형일 목사. 설교는 총회장 김운복 목사 순서로 진행 되었다.

이어진 신년 특별기도는 ‘총회산하 전국교회를 위하여’ 서금석 목사(증경총회장), ‘한기총과 한국교계, 민족복음화위해’ 김송수 목사(증경총회장), ‘세계복음화전도협회와 전도훈련을 위하여’ 강태흥 목사(세계렘넌트총국장), ‘총회산하 모든 관련기관 및 총회행사를 위하여’ 김치훈 목사(개혁공보사장), ‘북한 복음화, 세계복음화를 위하여’ 박용배 목사(북한선교국장), ‘나라사랑기독인연합을 위하여’ 이정근 장로(나기연 사무총장)가 기도했다.

이어 권면순서에서 최정웅 목사는 초심으로 돌아가 다락방전도운동속으로 갈 것을 주문하며 이전의 틀을 깨고 다른 시스템, 나만의 시스템, 3의 시스템을 찾아서 전도운동에 매진 할 것을 권면했다.

이어 격려사를 맡은 류광수 목사는 “ 세상 정치권력이 세상을 변화시키는 것 같이 보이지만 성경과 교회사는 그렇지 않다, 생각지 않은 노예(요셉)가 애굽을 변화시켰으며, 늙은 목동 모세가 출애굽의 역사를 일으켰으며, 루터 한 명이 종교개혁을 일으켜 세상을 변화시켰습니다. 오직 예수 그리스도, 유일성의 내용을 갖고 있다면 재창조의 역사를 이루는 인물 나올 것입니다. 여러분 한 분 한분이 복음화이루는 주역되길 바랍니다. ”라고 격려했다.

이어 축사를 맡은 직전총회장 조경삼 목사는 “흐르는 물은 앞 다투지 않는다. 서로 밀어주고 끌어주는 한해가 되길 바란다.” 또 증경 총회장 정인금 목사는 “치유하는 총회, 복음으로 하나된 우리총회를 축하하며 237나라 복음화에 매진하자”고 축사했다. 예배 마지막 순서로 증경총회장 김동권 목사가 축도하며 폐회했다. (한기일)

▲ 나라사랑기독인연합을 위해 기도하는 사무총장 이정근 장로 

▲ 격려사를 전하는 류광수 목사 

▲ 예배후 단체 기념 촬영.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cbntv.tv/atc/view.asp?P_Index=4672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ktv91@hanmail.net)

기독교방송 기자

[편집국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cbntv.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