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방송

HOME > 기획·탐방 > 기획·탐방

민주당. 수도권 2.5단계 2주 더 지속될 듯...

- 민주당 김진표 의원, 한교총 내방해 당정 협의 전달

편집국|2021-01-15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회 공동위원장 김진표 의원(우측에서 두번째)이 15일 오전 한국교회총연합을 방문해 14일 진행한 민주당 당정 협의 결과를 전달했다. ⓒ한교총 제공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국난극복위원회 공동위원장 김진표 의원이 15일 오전 한국교회총연합(대표회장 소강석·이철·장종현, 이하 한교총)을 방문해 14일 진행한 민주당 당정 협의 결과를 전달했다.

김 의원은 “교회를 비롯한 종교시설이 다른 업종들과 함께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을 알고 있으며, 세밀한 지침을 통해 확산은 막고 국민의 일상은 보장하는 방안을 찾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당정협의를 통해 종교시설에서 요청하고 있는 내용을 적절하게 반영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대표회장단은 “교회의 경우 실질적으로 정규예배를 통해 확산되는 일은 없었고, 방역수칙을 지키지 않는 식사모임이나 일부 집회에서 확산되었다”며 “제한적으로라도 집회를 열도록 하면서 방역수칙 준수를 강력히 요청하는 방안을 찾는 게 방역 확산 방지에 유리하다”고 요청했다.

이에 대해 김 의원은 그동안 교회가 방역에 협조하며 인내해 준 것에 감사를 표하며 “코로나를 극복할 때까지 힘을 합쳐 최선을 다하자”고 말했다.

한편 한교총은 수도권 사회적 거리 두기 2.5단계는 2주간 더 지속될 것으로 보이며 세부 지침에 있어 종교시설에 대한 변경사항은 16일 발표된다고 밝혔다.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cbntv.tv/atc/view.asp?P_Index=6887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ktv91@hanmail.net)

기독교방송 기자

[편집국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cbntv.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