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방송

HOME > 교계뉴스 > 교계단신

합동총신측 신임총회장 최철호 목사 선출

- '새롭게 거듭나는 총회'란 주제로

편집국|2019-09-21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  신임 총회장 최철호 목사 

대한예수교장로회 제104회 총회 합동총신측 제27회 총회가 지난 19~20일 인천시 부평중앙충은교회(조은철 목사)에서 ‘새롭게 거듭나는 총회’를 주제로 개최, 최철호 목사를 신임 총회장에 추대하는 등 새 임원진을 개선했다.

최철호 신임총회장은 "부족한 저를 총회장이라는 중책을 맡겨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1년 동안 내가 해야 할 임무는 우리 교단에 오래토록 이어갈 역사 속에 한 줄의 벽돌을 총회원들과 함께 잘 쌓아가는 일이라 믿는다"면서 "거창한 약속보다는 지극히 평범하고 원칙적인 당면한 현안을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자 한다"고 인사했다.

최철호 목사는 서인천노회 빛된교회를 담임하고 있으며, 서인천노회장, 총회 부서기, 서기, 총무, 부총회장 등 주요 임원을 두루 거치며 교단의 살림를 꾸리고 비전을 제시할 적임자로 평가받고 있다.

대외적으로는 한교연 총무협의회 및 바른신앙수호위원회 서기를 역임했고, 현재 한교연 언론출판위원장, 총회신학교 교수, 선창산업 사목으로 섬기고 있다.

인하대학교 경영대학원을 졸업하고 순복음신학원과 한세대 목회대학원, 총회신학연구원, 쉐퍼드대학교 신학대학원을 졸업하는 등 탄탄한 신학적 기반도 갖추고 있어 총회 발전을 견인할 인재로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이번 합동총신측 총회는 총 106명의 총대 중 75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회됐으며, △몽골학교 허락의 건과 △대 사회 및 교계 성명서 채택의 건 등 두 가지 헌의안이 상정되어 모두 받아들여졌다.

총회신학교가 헌의한 ‘몽골신학교 허락의 건’은 그간 교수 부족과 교재 부재로 중단됐던 예수제자교회 내 신학교가 부활하여 교재를 번역하고 교수를 지원하여 새롭게 운영하게 됨에 따라 총회 차원에서 학교 운영을 허락해 달라는 건이다.

이 헌의안이 받아들여짐에 따라 몽골신학교는 이사장 어치리, 서기이사 강톨 장로, 회계이사 보모 장로, 이사 이준원 윤영숙 김규진 목사를 조직으로 하여 학부 32과목, 연구원 18과목의 커리큘럼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이로 인해 합동총신측은 세계선교에 있어 더 큰 비전을 바라보며 사명을 감당할 수 있게 됐다.

임원회는 “급변하는 국제 정세 가운데 많은 국민이 심각한 우려와 위기감을 호소하고 있다. 국민은 동성애와 같은 인류 보편적 가치를 훼손당하는 가운데 경제적 어려움을 호소하면서 국가 안위에 대해 매우 염려한다”면서 “우리 총회도 한교연과 보조를 맞추어 사회와 교회에 대하여 그 긴박성과 심각성을 알려 각성케 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되어 한교연의 성명서를 총회의 이름으로 채택할 것을 청원드린다”고 했다.

이 청원서는 ‘북한이 연일 미사일을 발사하고 있는 상황을 대수롭지 않게 여리는 안보 무감각증에 빠진 우리 사회의 안보 위기를 우려’하고 ‘물샐 틈 없는 안보 태세로 국민의 불안감을 해소해 줄 것’을 촉구하는 내용을 골자로 하고 있다.

한편 회무에 앞서 드려진 예배는 윤영숙 목사의 인도로 김경중 목사(회의록서기)가 기도하고, 오표자 목사(회계)가 창세기 49장22~26절 성경봉독 한 후 김병근 목사가 ‘요셉은 샘 곁에 무성한 가지라’ 제하의 말씀을 전했다.

김 목사는 “야곱의 축복이 요셉에게 그대로 실현되는 것을 볼 수 있다. 나를 위해 기도해줄 수 있는 사람을 많이 만들기 바란다”면서 “서로를 위해 기도하고 축복하라. 가능한 대로 주변 모든 이들에게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선하게 대함으로 그들이 나를 축복하게 하라”고 당부했다.

이어 “성총회에 모인 우리 모두는 야곱의 축복을 받을 줄로 믿는다”며 “무성한 가지는 가난 없이 질병 없이 풍요함을 누리는 축복이다. 야곱으로 인해 요셉이 받은 축복을 우리 총회가 넘치도록 받아서 어르신들을 잘 섬기고 번창하는 은혜가 충만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 목사는 “어렵다고 사명을 포기하지 말라. 여러분으로 인해 하나님의 큰 일군이 나올 수 있음을 믿으라”며 “하나님이 여러분을 도우실 것이다. 하나님의 전능하신 손이 총회원 여러분 모두에게 충만히 채우시길 바란다”고 축복했다.

한편 합동총신측 제27회 총회 신임원은 △총회장 최철호 목사 △부총회장 권태일 목사 △총무 윤영숙 목사 △서기 안형원 목사 △부서기 김종선 목사 △회계 신수경 목사 △부회계 정금자 목사 △회의록서기 김경중 목사 △부회의록서기 서만춘 목사 등이다.

▲ 총회를 마치고 신.구 임원 및 순서자와 기념촬영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cbntv.tv/atc/view.asp?P_Index=5250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ktv91@hanmail.net)

기독교방송 기자

[편집국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cbntv.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