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방송

HOME > 교계뉴스 > 교계뉴스

세기총, 제2차 글로벌 통일 기도회 개최

- “평화통일을 위한 LA통일구국기도회”를 갖다

편집국|2017-12-04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사단법인 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이하 세기총, 대표회장 황의춘 목사)는 미국 LA은혜한인교회(담임 한기홍목사)에서 2017년 11월 30일~12월 1일(현지시각) 동안 북한의 거듭된 도발로 남북관계가 경색되고 동북아의 긴장감도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총체적 위기에 처한 한반도를 위해 전 세계의 한인교회들이 뜻을 모아 지난 11월 10일 제1차 서울통일기도회에 이어 제2차 기도회를 개최했다.

참석자들은 한반도 통일을 위해, 문재인 대통령과 위정자를 위해, 한인 디아스포라 750만을 위해, 미국과 트럼프 대통령을 위해, 한국교회 갱신과 화해를 위해, 선교사들과 세계 복음화를 위한 기도의 제목으로 간절히 기도했다.

첫날은 세기총 미주지회장 이재덕 목사의 인도로 진행된 기도회는 LA목사회 회장 김영구 목사의 기도, 세기총 후원이사 이옥미 목사의 성경봉독, 한기홍 목사의 설교, 미기총 증경회장 한기형 목사, 세기총 상임회장 김바울 목사, 세기총 공동회장 심평종 목사의 중보기도, OC교협 이사장 김기동 목사의 헌금 기도, 미기총 대표회장 황경일목사의 축사, 세기총 사무총장 신광수 목사의 광고, 미기총 증경회장 최낙신 목사의 축도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날 한기홍 목사(미기총증경회장, LA은혜한인교회)는 "한반도의 운명"(삼하 6:5)이라는 제하의 설교에서 "지금 북한이 핵실험과 미사일 개발로 한반도의 긴장을 끊임없이 고조시키고 있는데, 우리 조국은 정쟁으로 분열 양상만 보이고 있는 악순환"이라며 "이러한 때에 교회가 하나님의 말씀을 중심으로 사회를 리드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한 목사는 "에스더가 모르드개를 통해 일어나자 하나님께서 몰살당할 위기 가운데 있던 이스라엘 민족을 구원하셨다"며 "아무리 우리가 미국에 살고 있지만 조국이 위급한 현실 가운데 있는데 어찌 잠잠할 수 있겠는가"라고 했다. "교계나 정계가 비본질적인 것 때문에 자꾸 대립하고 그로 인해 많은 힘을 소모하지 말고, 좀 더 본질적인 것을 붙들고 화합하고 하나되고 단합해서, 자유민주주의 국가인 대한민국을 건강히 잘 세우고 통일도 하루속히 이룩해야 한다"며 "특히 우리 스스로가 불편하더라도 부조리하고 지탄받을 만한 것들은 먼저 과감히 제거하고. 사회를 이끌어갈 수 있는 지도력을 발휘하는 회복이 일어나야겠다"고 했다.

둘째날은 미기총 증경회장 한기홍 목사의 인도로 진행된 기도회는 세기총 상임회장 김동욱 목사의 기도, 세기총 법인이사 하효련 목사의 성경봉독, 황의춘 목사의 설교, 세기총 공동회장 민승기 목사, 세기총 상임회장 유영식 목사, 멕시코 정득수 선교사의 중보기도, OC교협 회장 이우호 목사의 헌금기도, 세기총 미주지회장 이재덕 목사의 광고와 세기총 사무총장 신광수 목사의 세기총 소개, 통일의 노래 제창, 미기총 증경회장 송정명 목사의 축도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세기총 사무총장 신광수 목사는 12월 11일~13일 유럽기독교총연합회 창립총회 및 기도회, 이후 몽골 울란바토르, 미국 하와이, 미얀마 양곤, 일본 도쿄 등에서 잇따라 기도회를 개최하며 이 열기를 게속 이어갈 계획을 밝혔다.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cbntv.tv/atc/view.asp?P_Index=3567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ktv91@hanmail.net)

기독교방송 기자

[편집국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cbntv.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