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방송

HOME > 사설·칼럼 > 사설·칼럼
남북 정상의 판문점 선언에 이어 개최된 북미정상회담을 통한 합의를 환영
한국교회총연합은 남북 정상의 판문점 선언에 이어 6월 12일 개최된 북미정상회담을 통한 합의를 환영한다. 이번 정상회담이 적대관계를 청산하고 화해와 공존으로 가는 길에 성공적으로 들어섰음을 확인하는 의미가 있다고 본다.우리는 이번 공동성명이 한반도의 평화를 향한 대 전..
서양속담에 결혼하는 딸에게 어머니가 ‘얼어붙은 눈물’이라고 부르는 진주를 선물한다. 진주는 딸이 결혼 후 흘릴 눈물을 상징하는 선물이다. 결혼이란 기쁨의 눈물보다는 슬픔의 눈물이 더 많다. 상대방..
요즘 갑질에 대한 이야기로 시끄럽다. 그리고 미투 운동으로 바람 잘 날 없다. 이전에는 없다가 갑자기 문제가 많이 생긴 건가? 아니다. 이전에는 훨씬 더 많았다. 그런데 계속 갑에게 억압되어 있었다. ‘..
“종교활동비는 과세 대상이 아닙니다. 종교활동비를 종교인 개인 통장으로 지급하지 말아야 하며 종교활동비 명목의 교회 통장을 만들어 관리·사용해야 합니다.”3일 서울 종로구 한국기독교회관에서 만난..
박근혜 전 대통령이 1심에서 징역 24년 벌금 180억원이라는 중형을 선고받았다. 전직 대통령에 내려진 중형 선고는 전직 대통령 개인보다 대한민국 국민 모두에게 큰 아픔이자 불행한 사건이 아닐 수 없다...
최근 우리 예술단이 평양에 가서 공연을 하였다. 이는 지난 2월 평창 동계올림픽에 북한의 공연단이 방남(訪南)한 것에 대한 답례형식이 된 것이다. 언론 보도에 의하면, 평양에서 개최된 한국 예술단의 공..
최근 한국의 방송사들을 보면, 편파/왜곡을 떠나, 스스로 길을 잃어버린 모습이다. 참으로 애처롭다는 생각이 든다. 3월 28일 공영방송이자, 국가재난방송인 KBS는 을 통해, 8년 전에 있었던 천안함 폭침..
요즘 정치계가 요란하다. 그러다보니 그 여파가 교회에까지 퍼지고 있다. 도대체 어디까지가 정치이고 어디까지가 신앙문제인지 혼란을 겪고 있는 분들이 많다. 4년 전 처음 세종에서 다시 개척을 했을 때,..
한국교회언론회(대표 유만석 목사)는 논평을 통해서 우리 선조들이 1919년 3월 1일 선포한 에서는 패자(敗者)의 비참함이나 약자의 비굴함에서 출발하지 않고, 오직 자랑스러운 반만년의 유구한 역사를 가지..
고난당한 것이 내게 유익이라 이로 말미암아 내가 주의 율레들을 배우게 되었나이다(시편 119:71). 광야(고난)는 축복입니다. 오늘도 살아계신 하나님께서 함께 계심을 믿으면 큰 역사가 일어납니다.출애굽..
100년 동안 총회가 지켜온 우리나라 최고 보수신학의 요람인 총신대학교가 불법과 폭력이 난무하는 무법천지로 변해가고 있으며, 12,000여 교회를 가진 우리나라 최대의 보수교단인 합동총회 또한 불법이..
의인이 누리는 복은 죄의 자리에서 멀리멀리 도망치는 것입니다. 악인의 꾀를 과감하게 던져 버리는 것입니다. 꾀는 신선하게 보입니다. 왜냐하면 사람을 속이는 데 최상의 무기이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잔..
이 시대는 반칙(反則)과 음모(陰謀)가 난무하는 세상이다. 반칙(反則)이란 법칙이나 규정, 규칙 따위를 어기는 행위를 말한다. 그리고 음모(陰謀)란 남모르게 나쁜 일을 꾸미는 행위를 말한다. 왜 반칙을 하..
[칼럼] 감사의 능력2018. 02. 13 19:33
어떤 왕이 하루는 너무도 음식의 맛이 좋아서 주방장을 불렀습니다. "이 사람아 어떻게 하면 그렇게 솜씨가 좋은가 이렇게 맛있는 음식을 어디서 이렇게 준비를 했지." "아닙니다. 오늘 가게 주인이 얼마나..
한교교회언론회(대표 유만석 목사)가 6일 최근 헌법개정, 교과서 집필기준에 대해 자유대한민국의 정체성과 전통적인 역사이해를 왜곡하는 집필기준은 용납될 수없다고 논평했다.[다음은 논평 전문] "헌법 ..
서울방송의 편향되고, 집요한 기독교 공격은 방송 스스로 격을 낮추는 것이 된다SBS 방송(이하 서울방송)이 2월 5일, 저녁 8시 뉴스에 한국교회의 노조 문제를 보도하였다. 서울방송은 “교회법에는 노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