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방송

HOME > 기획·탐방 > 기획·탐방
국민 4명 중 1명은 통일이 필요하지 않다고 인식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남북관계 경색 국면에 북한에 대한 부정적·비판적 의식 역시 전반적으로 증가하면서 통일을 향한 한국교회의 역할이 요구되고 있다...
한국교회 성도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방역을 위한 온라인예배의 불가피성엔 동의했으나 온라인예배에 대한 만족도는 낮다고 응답했다. 온라인으로만 예배를 드리는 온라인 교회에 다닐 ..
“말씀을 선포하고 복음을 전하며 하나님께 예배드리는 곳이 바로 교회입니다. 버스 교회는 전국 어디든 복음을 싣고 달립니다.”우리나라 최초의 버스 교회인 필라장로교회를 개척하고 11일 헌당 2주년 예..
일제는 1937년 중일전쟁을 일으킨 뒤 한반도에서 민족문화 말살 정책을 펼쳤다. 한글 사용 금지가 핵심이었다. 일제의 강압적 조치 속에서도 한글을 사용한 공간이 있었다. 바로 교회였다.조선총독부는 38년..
139개 대학교 1016명 교수가 참여한 ‘포괄적 차별금지법안 반대 전국 교수 연대’(교수연대)는 9월 25일 후 2시 30분에 한국 프레스센터 20층 국제 회의실에서 개최한 젠더주의 기독교 대책협의회 출범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이 장기화하면서 결혼과 장례 문화가 바뀌고 있다. 기독교계를 중심으로 이번 기회에 간소한 장례와 결혼 문화를 확산하자는 여론도 형성되고 있다. 기독교 장례 준칙을..
“자연 속에서 혼자 있는 시간 동안 자유로워지는 것 같아요.”인천 하늘빛감리교회(장준순 목사)의 충북 단양 힐링센터에서 산촌 유학을 하는 이기쁨(14)군은 자연에서의 생활을 이같이 소개했다. 이군을 ..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종민(논산 계룡 금산) 의원이 차별금지법안의 문제점을 지적한 가운데 같은 당 소속으로 법사위에서 활동하는 송기헌(원주을) 의원도 법안이 헌법을 위반할 가능성..
A씨(73)는 최근 두통과 불면증에 시달리고 있다. 독실한 교인인 A씨는 두 자녀가 출가한 뒤 남편과 매주 교회에서 예배 드리고 소모임 교제하는 게 유일한 낙이었다. 하지만 지난 3월부터 교회에 나가지 못..
지구 45억년이라면, 헬륨 양 지금보다 훨씬 많아야 첫째날 창조된 ‘빛’, 방사성동위원소 가속붕괴라면 사람 없으니 붕괴열 문제 없고, 헬륨 탈출도 가능해우라늄 창조과학 방사성붕괴 지르콘(ZrSiO4)은..
코로나19로 인해 사람들은 어디에서도 모일 수가 없었다. 교회는 문을 닫았고, 카페는 테이크아웃만 했다. 지난주 서울 은평구 역촌역 4번 출구 앞 은평평화공원. 6700㎡ 넓이의 소공원에는 산책 나온 사람..
한국대학생선교회(CCC, 대표 박성민 목사) '변혁한국기도운동’(팀장 손세만 목사)은 오는 11월 1일부터 12월 10일까지 ‘40일간 사랑전도운동’을 펼친다.이 운동의 목적은 오랜 동안 침체된 한국교회의..
최은수 교수: 40년 교직생활에서 은퇴하시고도 바쁘게 사역하시는 교수님과 대담을 나누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합니다. 몇 년 전에 제가 미 남장로교회 파송 선교사님들의 족적을 찾아 전주를 방문했을 당시..
매년 증언되는 北 다양한 인권 침해 사례北 당국이 인권 신경 쓴다는 증언도 확인(사)북한인권정보센터(이하 NKDB)가 16일 오후 『2020 북한인권백서』 발간 세미나를 개최했다.『2020 북한인권백서』의 ..
가로 13㎝, 세로 10㎝ 크기에 다이얼 3개와 버튼 3개, 안테나와 주파수 바늘이 달린 빨간색 라디오. 겉모습은 옛 아날로그 라디오다. 이 라디오 옆면에 USB를 꽂고 전원 다이얼을 돌리자 서울 혜성교회(정..
인력과 자원이 모두 부족한 미자립교회 목회자에게 온라인 목회는 어렵고 먼 얘기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온라인 목회가 이제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됐다고 입을 모았다. 대한예수교장로회(예장) 합동 총회자..
언더우드 선교사와 아펜젤러 선교사 부부는 1885년 4월 5일 부활절에 한글로 번역된 마가복음(이수정 역)을 품고 한국 땅을 밟았다. 선교사가 입국할 때 그 나라 말로 된 성경을 갖고 온 전례는 없었다. 근..
채수정 장편소설 ‘아버지는 풍금을 치고’ 출간“판매 수익금 전액 북한선교 기금으로”(사)한생명살리기운동본부(한생본) 채수정(본명 채학철·사진) 본부장이 장편소설 ‘아버지는 풍금을 치고’(도서출..
서울 한주교회 주일예배 시간인 지난 6일 오전 11시, 유튜브 링크에 접속하자 예배를 인도하는 김태훈 목사가 보였다. 스마트폰을 오른쪽으로 움직이자 영상 화면도 이동 방향을 따라 빈 성가대석과 성도석..
전광훈 "文, 전광훈씨로 지칭하며 모욕"교회 "보석 취소 청구 관련 통보 아직 없어" 경찰의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담임목사 사택 등 압수수색에 대해 전 목사 측이 “특정 집단의 인권만 침해되고 있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