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방송

HOME > 전체기사
청교도영성훈련원 전광훈 목사가 한국기독교총연합회 제24대 대표회장 선거와 관련 금권선거의 정황을 포착했다며, 조만간 민형사적 책임을 묻겠다는 의지를 내비쳐 귀추가 주목된다.전 목사는 앞서 한기총..
최근 전 세계적으로 가상화폐의 일종인 비트코인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지난 11월에는 비트코인 가격이 사상 처음으로 1만 달러(1083만원)를 돌파했다. 11월29일 가상화폐 정보 업체 월드코인인덱스에 따르..
미국 에 따르면 텍사스 주 남부의 릭 밀비 목사(어번던트라이프미니스트리교회)는 높이 70미터 너비 28미터의 초대형 십자가를 세울 예정이다. 이는 초등학교 운동장 크기와 비슷하다. 밀비 목사는 유한책임..
4차산업혁명의 도래가 교회 주보에도 새로운 혁신의 바람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종이주보에서 휴대전화로 보는 '주보앱'이 출시돼 눈길을 끈다. 이제는 교회 소식은 물론 교우동정까지 내 손안에서 교회의..
2월 1일 목요일 1시 세종문화회관 세종홀에서 ‘3.1절 범국민대회’를 열기 위한 시민단체장 회의가 개최되었다. 고영주 前 방송문화진흥회 이사장, 전광훈 목사(청교도영성훈련원 원장), 박성현 대표(이런..
호산나선교회 소강석 목사 대표회장 취임감사예배 및 신년하례회가 1월 31일 오전 10시30분, 용인시 수지구 죽전로 소재새에덴교회(담임 소강석 목사) 3층 프라미스홀에서 개최됐다.이날 예배는 증경대표회..
대한민국이 처음으로 동계올림픽에 참가한 것은 해방 후 3년이 되는 1948년 제5회 스위스 생모리츠 동계올림픽이었다. 겨우 선수 3명, 전체 6명의 초미니 선수단이고 참가의 의의를 찾는 정도였다. 70년..
한국기독교총연합회 제29회 정기총회가 30일 오전11시. 서울 연지동 한국기독교연합회관 3층 대강당에서 개최됐다.이날 정기총회는 전날인 29일 서울중앙지방법원 제51민사부에서 전광훈 목사가 제기한 대표..
사단법인 한국기독교총연합회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최성규목사)의 단체 회원인 김희선 장로가 진정서(2018-62)를 접수했다. 글로벌선교회 소속인 김희선 장로는 한기총 선관위에 진정서를 제출하여 대표..
예장합동(총회장 전계헌 목사)가 29일 한기총 선거관리위원회 앞으로 공문을 보내 김노아 목사가 대표회장 후보가 된 것은 한국교회를 위해 부적절 하다고 생각하며, 또 대표회장으로 선출을 시도하는 것은..
한국창조과학회 제공한국창조과학회(회장 한윤봉 교수)는 지난 20일 부산 동래구 중앙대로 부전교회(박성규 목사)에서 ‘진화창조론 비판과 젊은 지구’를 주제로 상반기 워크숍을 개최했다.우병훈 고신대 ..
종교인과세는 시행됐지만 아직도 갈피를 잡지 못한 목회자들이 많다. 이에 교단별로 종교인과세 실무 교육 세미나를 진행 중이다. 이러한 가운데 대한예수교장로회 대신총회가 발간한 교회재정·회계담당자..
1. “오래된 새 목표”: “평화 통일”한반도의 통일은 분단 이전으로의 회기가 아니고, 분단체제의 단순한 봉합도 아니고, 하나의 “새 나라” 내지 “새 사회” 이다. 통일국가의 통일헌법에 들어갈 “기..
이효상 원장(한국교회건강연구원)얼마전 한목협에서 2017년 ‘한국인의 종교생활과 목회자 의식조사’를 통해 전국의 담임목회자 507명을 대상으로 조사를 실시했다. 그중 한국교회가 개혁해야할 부분으로 ..
뉴에이지 신지학회 3대 회장인 앨리스 베일리(Alice Bailey, 1880~1949)는 마귀의 충실한 종으로 세계를 붕괴시키고 하나로 통합하기 위하여 10가지 전략(The 10-Point Plan of the New World Order)을..
경기도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 장향희 목사)가 25일 아침 라마다프라자 수원호텔에서 경기도 내 31개 시·군 기독교 단체 대표 및 관계자들, 기독 정치인 등 각계 지도자들이 모인 가운데 신년 조찬기도회..
이영훈 목사(여의도순복음교회 담임)는 24일 주한대사들을 초청해 오찬을 가지고 환담을 나눴다. 평창올림픽 성공적인 개최와 남북의 평화통일을 위해 기도하기 위해 모인 이 자리에는 황현주 YTN 아나운..
문재인정부는 지난해 5월 취임 이후 국민의 뜻과 요구를 나침반으로 삼겠다며 다양한 가치의 존중을 천명했다. 그러나 이 명분은 적지 않은 논란을 야기했다. 종교의 경우 ‘혹세무민(惑世誣民)’ 하는 사이..
저출산 문제가 우리 사회의 미래를 위기로 몰고 있다. 이러한 현상이 지속된다면 지금으로부터 약 30년 후면 우리나라의 인구 감소는 전남 고흥군(6만 7,000여명)이 사라질 정도로 줄어들고, 2200년에는 서..
한국교회의 모습 또 다시 새해가 밝았다. 새해에는 새로운 시간들이 주어진 것에 감사하면서 여러 가지 계획을 세우게 된다. 신앙생활에 대해서도 이제까지와는 다르게 좀 더 충실하고 헌신하는 모습으로 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