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방송

HOME > 기획·탐방
청년들이 교회 떠나는 이유 '소통단절'
왜 교회에서 청년들이 사라지고 있을까. 오늘날 '청년 복음화율 3% 시대'라는 자조적인 말이 나온다. 실제로 청년들의 교회 이탈 현상이 극심해지면서 대부분 교회들의 청년부는 형식적으로 존재하거나 활동이 미비한 상황이다. 이런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청년 사역자들이 머릴 맞..
부천시기독교총연합회(부기총)는 금년 부활절을 앞두고 경기도 부천시청 앞 계남대로와 경인로 등 주요 도로에 지역 내 교회의 협조 아래 가로등 배너 1,220개를 설치해 예수부활의 기쁨을 부천시 전역에 알..
“3·1운동은 덕수궁에서 고종 황제의 승하로 시작해 4월 임시정부 수립으로 막을 내립니다. 여기 종각에서도 4·23 국민대회가 열리고 한성임시정부가 선포됐습니다. 제2의 독립선언서로 불리는 ‘12인의 ..
올해로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았다. 100년 전 수립된 임시정부는 일제강점기 시대 속에서 민족해방이라는 사명추구와 함께 근대 민주국가로 나가는 길을 열었다. 이 가운데 기독교 선각자들은..
다음 달부터 국가인권위원회 진정서에 '제3의 성'이란 새로운 성별이 등장하게 된다. 남성, 여성에 속하지 않는 다양한 성 정체성을 인정하겠단 취지에서다. 현행법상 성별은 남성과 여성을 전제로 하고 있..
한 교회에서 시무하는 세 커플의 부부 사역자들이 오랜만에 뭉쳤다. 지난달 29일 경기도 성남 만나교회 앞에서 활짝 미소짓고 있다. 왼쪽부터 양미영 임영광 목사 부부, 이은영 전도사와 박상원 목사 부부,..
교회 내 성범죄의 현주소는 어떠할까. 부인하고 싶지만 교회 안 성폭력은 지금 이 순간에도 엄연히 존재하고 있다. 문제는 가해와 폭력 등이 종교적 신념이라는 명목하에 얼마든지 은폐될 수 있는 위험에 노..
모든 종교에는 각자의 경전이 있다. 그런데 개신교만큼 자신들의 경전을 사랑하는 종교는 찾기 힘들다. ‘성경으로 돌아가자’는 종교개혁 계보를 잇는 개신교에서 성경은 곧 하나님의 말씀과 다름 없기 때..
오늘날 크리스천에게 본보기가 될 수 있는 리더십은 무엇일까. 한국교회의 위기를 말하는 지금, 믿음 안에 바로 서 있는 참다운 리더가 절실히 요구되는 때이다. 최근 한 설문조사에서는 가장 존경 받는 목..
기독교인이 앞장선 1919년 3·1운동으로 옥고를 치르고 독립운동을 하다 30년대부터는 신사참배를 거부하며 고초를 겪는다. 45년 해방을 맞이하지만 분단과 6·25전쟁 과정에서 교회를 지키려다 목숨을 잃는..
‘12인의 장서’는 1919년 3월 12일 서울 안동교회 김백원 목사와 승동교회 차상진 목사 등이 함께 쓴 서신이다. 조선총독 하세가와 요시미치에게 조선의 독립을 당당하게 요구하는 내용이다. 3·1운동으로..
파키스탄에서는 이슬람교 창시자 무함마드를 모욕하면 사형에 처하는 '신성모독법'이 엄격하다. 이 법을 악용해 무고한 기독교인들을 고소하고, 사형까지 이르게 하는 무슬림들의 기독교 박해가 끊이지 않고..
한국교회는 안팎의 위기에 직면해 있다. 복음의 정체성을 분명히 하면서 대사회적 역할 수행이 시급한 상황이다. 국민일보와 국민일보목회자포럼이 지난 1월 2~10일 실시한 설문조사에선 한국교회에 가장 위..
한국교회 성도와 목회자 대부분이 교회의 공교회적 역할이 중요하다고 인식하는 것으로 5일 조사됐다. 응답자 중 절반은 한국교회가 공교회적 역할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긍정적으로 답했다. ..
이단사이비 집단 신천지의 폐해가 갈수록 심해지는 가운데, 지난해 12월 이들을 상대로 국내 첫 소송이 제기돼 관심을 모았다. 전국신천지피해자연대가 진행하는 '청춘반환소송'이 그것. 신천지 탈퇴자들의..
지난 27일 서울 도봉구 도봉로 창동염광교회(황성은 목사) 비전홀. ‘3·1절 100주년 기념 전시회’ 입구에는 ‘독립문’이라고 쓰인 모형이 관객들을 맞이하고 있었다. 4일까지 열리는 전시회의 주제는 ‘..
더보기